밀리터리Rep 2008.07.02 14:53

○대전차미사일이 전차포탄보다 관통력이 더 센 이유?○

 

메티스엠, 토우, 재블린 같은 대전차 미사일이 전차포탄보다 관통력이 더 센 이유는 무엇일까?
휴대용 대전차 미사일의 관통력이 전차포탄보다 더 세다면 전차를 많이 찍어 낼게 아니라, 수 많은 보병들에게 대전차 미사일을 장비 시키면 어떨까? 하는 생각을 누구나 한번쯤은 해보았을 것이다.

사실 요즘 나오는 대전차미사일의 경우엔 왠만한 전차포탄의 관통력을 훌쩍 뛰어넘거나, 대등한 수준이다. 그러니 많은 돈 들이지 않고 보병들로 대전차화기로 무장을 해보면 어떨까 하는 생각을 하는 것이다.

 

그런데, 여기에는 엄연한 함정이 있다. 전차포탄은 전차끼리의 전차전을 상정하여 만든 포탄이며, 대전차미사일은 상대방의 전차를 요격하기 위하여 근접해서 발사하는 대전차무기이다.

전차의 경우 최대사정거리가 7000 ~ 9000m수준이므로, 유효사정거리가 3500 ~ 6000m수준이다.

반면에 대전차미사일은 러시아의 kornet같은 5.5km의 사정거리를 같는 최신형급의 대전차미사일을 제외하고는 왠만한 대전차미사일은 1500m ~ 3000m정도의 사정거리를 갖는다. 전차의 경우엔 유효사정거리 6000m에서도 800mm가 넘는 관통력을 발휘하지만, 대전차미사일의 경우엔 근접한 거리(1500m ~ 3000m)에서만 800mm가 넘는 관통력을 발휘하므로 관통력만 놓고 보았을때 대전차미사일이 전차포보다 관통력이 더 센 것으로 착각하게 되는 것이다. 때문에 정확한 관통력의 비교를 위해선 똑같은 거리에서 전차포와 대전차미사일의 위력을 측정해야 할 것이다.

 

또 다른 이유로는 전차포탄의 직경과 대전차미사일의 직경에 대한 문제이다.
직경이 크다는 것은 그만큼 탄두부가 크다는 것을 의미하며 탄두부에 내용물이 많은 폭발물이 충진된다는 것을 말하며, 당연히 위력이 커지는 것은 말할 것도 없다.

요즘 대부분의 전차는 주포구경이 120mm인 주포를 장착하고 있다. 뭐,, 러시아의 T-80U같은 전차는 125mm의 전차포를 운용하고는 있지만 말이다. 반면 대전차미사일의 경우, 120mm, 127mm, 152mm의 직경을 가진 대전차미사일을 운용하고 있다. (비유도 대전차로켓인 판저파우스트-3, LAW-72같은 경우엔 직경이 110mm, 66mm에 불과하다.) 즉, 직경이 큰 대전차미사일이 더 많은 폭발물로 인해 큰 위력을 발휘한다는 것이다.

 

위와 같은 두 가지 큰 문제(사정거리를 계산하지 않고 관통력 수치만 계산한 문제, 탄두의 직경변화에 따른 위력변화 문제)가 대전차미사일의 위력이 전차포탄보다 더 크게 보이게 하는 궁극적인 요소라고 볼 수 있겠다.


출처: 본인작성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지나가다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