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이야기 2008.05.31 12:48

독일의 新 항법지원시스템, 클레베스 크니케바인..

Knickebein무선지향시스템은 독일의 로렌쯔 빔 시스템으로부터 발전한 일종의 무선 빔 시스템으로 독일폭격기의 야간비행과 그들이 정확한 목표물을 향해 폭격을 가하기 위해 도움을 주는 항법장치 역할을 한 시스템이다. 로렌쯔 시스템은 영어권에서는 LORAN-C 시스템이라고 불리기도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Knickebein무선지향시스템을 이해하기 위해선 일단 로렌쯔 시스템에 대해 언급하고 넘어가야 할 것이나, 생략하기로 하고 곧바로 Knickebein무선지향시스템으로 넘어간다. 이미 간단하게 언급하였듯이 로렌츠 빔 시스템의 원리를 이용한 것이 Knickebein무선지향시스템이며, 중장거리 항법 원조시스템인데, 이것은 2개의 송신국이 보내는 펄스전파를 수신하여 2개국간의 전파 위상차를 검출하여 선박 및 항공기의 위치와 거리등을 산출하는 장거리 항법 원조스템이다. 항공기의 경우는 2개국에서 송신하는 전파를 수신하기 위해 2개 송신국의 주파수를 모두 알아야 하며, 이 주파수를 통해 2개 송신국이 송신하는 무선전파의 위상차를 감별하여 무선전파가 서로 교차하는 지점을 향해 비행을 계속한다. 무선전파가 교차하는 지점이 바로 독일 폭격기의 폭격지점인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윗사진은 클레베스에 위치한 크니케바인 무선송신국이다.
아랫사진은 브레드스테드에 위치한 크니케바인 무선송신국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선전파에 사용되는 전파는 100kHz의 전파를 사용하며, 반송파의 위상을 비교하여 정밀한 시간 차를 측정한다. 로란국의 간격은 900~ 1,300km, 공중선 전력은 1,000kW 정도이며, A방식에 비해 유효 거리는 약 2배, 위치 측정 정밀도는 2배 이상 양호하다.
Knickebein무선지향시스템은 북위 53도 24분 서쪽1도에 위치하였다.





출처: 본인작성, 사진은 인터넷이서 수집

신고
posted by 지나가다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