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이야기 2008.05.25 10:39
한국의 사용후 핵연료량은, 2006년말 현재로
고리-1.562톤, 월성-4.697톤, 영광-1.357톤, 울진-1.054톤으로

합계 8.760톤인데 이정도의 추산이라면 2008년도 5월.. 그러니까 지금쯤이면 1만톤을 넘기고 있을 것으로 보인다.

8750톤이면 통상적으로 우라늄235와 플류토늄239를 최대 각각 87톤씩(100%회수율 가정) 얻을 수 있는데, 우라늄핵폭탄(30kg임계량일때)-2,900개,  플루토늄탄(8kg임계치일때)-10.000개이상 만들 수 있는 사용후 핵연료량이며, 그리고 회수율10%만 잡는다해도 핵탄두를 1.290개나 만들 수 있는 사용후 핵연료의 량인 것이다.
-- 경수로의 사용후 핵연료까지 포함하는 미스를 범했다. --
-- 경수로의 저준위 폐기물은 사실상 무기급 핵연료로 사용하기 어렵다. 따라서, 중수로에서 나오는 사용후 핵연료만을 따져야 한다. --



출처: 본인작성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지나가다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