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리터리Rep 2007.12.07 19:06
일본, 자위대 관련 사이트 링크

일본, 자위대 관련 사이트

방위성 http://www.mod.go.jp 
육상자위대 http://www.mod.go.jp/gsdf
해상자위대 http://www.mod.go.jp/msdf
항공자위대 http://www.mod.go.jp/asdf
기술연구본부 http://www.mod.go.jp/trdi
방위연구소 http://www.nids.go.jp/
방위대학교 http://www.epo.mod.go.jp/
방위의과대학교 http://www.nda.ac.jp/
방위성장비본부 http://www.ndmc.ac.jp/
중앙즉응집단 http://www.mod.go.jp/gsdf/crf/pa/

북부방면대 http://www.mod.go.jp/gsdf/nae/
2사단 http://www.mod.go.jp/gsdf/nae/2d
5여단 http://www.mod.go.jp/gsdf/nae/5d
7사단 http://www.mod.go.jp/gsdf/nae/7d
11사단 http://www.mod.go.jp/gsdf/nae/11d

동북방면대 http://www.mod.go.jp/gsdf/neae/neahq
6사단 http://www.mod.go.jp/gsdf/neae/6d
9사단 http://www.mod.go.jp/gsdf/neae/9d

동부방면대 http://www.mod.go.jp/gsdf/eae/
1사단 http://www.mod.go.jp/gsdf/eae/1d
12여단 http://www.mod.go.jp/gsdf/eae/12b

중부방면대 http://www.mod.go.jp/gsdf/mae/
3사단 http://www.mod.go.jp/gsdf/mae/3d
10사단 http://www.mod.go.jp/gsdf/mae/10d
13여단 http://www.mod.go.jp/gsdf/mae/13b
14여단 http://www.mod.go.jp/gsdf/mae/14b

남부방면대 http://www.mod.go.jp/gsdf/wae/
1혼성사단 http://www.mod.go.jp/gsdf/wae/1cb
4사단 http://www.mod.go.jp/gsdf/wae/4d
8사단 http://www.mod.go.jp/gsdf/wae/8d
posted by 지나가다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밀리터리Rep 2007.12.06 00:15

2차대전에서 대공 고사포가 많이 전차포로 유용된 까닭은?

 

고사포와 전차포는 유사점이 많고 고사포가 전차포로 전용된사례도 2차 대전 당시 3건[88mm Flak36 L/56⇒88mm Kwk36 L/56 : 독일, 85mm AAG-Ks12 L/54⇒ 85mm D-5T (Zis-S53) L/54 : 소련, 90mm M1A1 L/52⇒90mm M3(T-15E2) L/52 : 미국]이나 될 만큼 두 화포는 유사성이 많다.

 

첫번째 유사점은 탄속이다.

항공기의 속도는 지상에서 보기에는 느려보이지만 시속 500~600km 에 달해 공중에선 굉장히 빠르게 움직였다. 빠르게 움직이는 목표물을 맞추기 위해 탄속을 높였던 것이 공교롭게도 전차포로 전용될 경우 파괴력을 증가시키는 효과가 있었던 것이다.

 

둘째로 정확도다. 앞서 언급한 이유로 항공기 표적을 맞추려다 보니 포신이 길어져야 했는데 이는 전차포에서  정확도와 탄속의 증가로 이어졌다. 이런 이유로 88mm고사포는 타이거1 에 85mm고사포는T-34/85형에 90mm고사포는 M26퍼싱에 사용되어졌던 것이다.

 

결론적으로, 2차대전에서 철갑탄으로도 상대전차를 꿰뚫을 수 있었던 시대에는 고사포를 고속전차포로 차용하는것이 비교적 성공적이었다고 볼 수 있겠다. 그러나 전차기술이 예전에 비해서 일취월장한 현재에 와서는 대공용 고사기관포를 전차포로 차용하여 성공적인 결과를 이끌어 내기에는 턱없이 부족하다. 과거에는 대구경 고사포가 존재하였기에 전차포로의 유용이 가능하였지만 지금은 대부분 고사포의 구경이 20mm 혹은 30mm,40mm가 최대이다. 현재의 전차포가 120mm를 상회하는 것을 감안한다면 그 격차가 매우 크다.  애초에 구경부터가 맞지 않는 것이다.

 

posted by 지나가다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밀리터리Rep 2007.12.06 00:11
방열은 방위각을 맞춰서 포반을 배치하는것을 말합니다. 자주포를 제외하고 360도 사격가능한 포는 없답니다..
진지 점령시(다른절차는 생략합니다.) 측지반이 들어가 주 사격방향(방위각)을 알려줍니다.
여기에 따라서 각 FDC와 포반이 위치를 잡게 되구요.
위치를 잡으면 가신(포다리)을 땅에 박습니다. 가신을 지면에 박지 않고 포를 발사하게 되면 초탄과 후탄의 사격오차가 엄청나게 크게 납니다. 그다음 선정된 목표에 편각과 사각을 맞춰 놓습니다. 여기까지가 방열이구요.

사격절차는 먼저 관측반이 사격목표가 보이는 산 꼭대기로 올라갑니다.
각 FDC는 기상(풍향, 풍속..) 을 계산해서 미리 포반에 제원을 입력합니다. 같은 목표라도 각 포반의 위치에 따라 편각(좌우각도)과 사각(상하각도)이 크게 달라지게 됩니다. 관측반이 목표의 좌표를 불러주면 계산병(혹은 컴퓨터 계산)에 의해 순수하게 계산된 값으로 기준포가 사격을 합니다.
그러면 관측병이 오차를 수정해주고(군에서는 방위각의 단위를 밀로 사용합니다. 360도는 6400mil입니다.)
전포반은 수정된 값에 의해 편각과 사각을 조정하죠.
그 후에 다시 기준포가 쏴서 오차를 다시 수정할수도 있고 바로 효력사나 TOT를 합니다.

대 포병 사격은 포병으로 적 포병을 잡는 건데 위에 분 말씀이 맞습니다만, 군 현실상 군단급 포병도 대포병레이다 지원받기 힘듭니다. 적 포병 공격을 받으면 포탄이 떨어진 자리에 탄흔분석조가 나가서 탄흔을 분석합니다.
지면의 파인모양과 크기로 적위치각도와 거리를 계산을 합니다. 물론, 여기서 오차가 나기도 합니다. 사람이 탄흔만 보고 예측을 하는 것이기 때문에 특히 그렇습니다. 암튼 이렇게 적의 위치좌표가 계산되면 포병사격을 합니다.
posted by 지나가다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

    저는 행정병이지만 포병병과로 군생활을 마쳤습니다.
    포병에 관한 제 포스팅을 만들다가 무기상님 블로그에도 오게되었네요.
    그때 기억 나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2009.03.10 22:20 신고
  2.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010.02.26 18:58
  3.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010.02.26 18:59